본문 바로가기

환경

  1. Home
  2. 환경>정보>환경정책시책>공원녹지

공원녹지

도민의 삶을 포용하는 산림, 건전한 산림생태계 구축

  • 도남벌과 불법훼손 등으로 황폐되어 가던 산림이 1979년부터 조림과 사방을 병행한 황폐지 복구 위주의 1,2차「치산녹화10개년사업」추진으로 점차 회복되어 1960년 당시 10.6㎥/ha에 불과했던 입목축적이 2015년에는 150㎥/ha로 크게 증가하였다.
  • 특히, 2000년대 이후에는 산림을 가치 있는 국가자원으로 육성하여 경제성장의 동력이자 쾌적한 삶의 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한 다양한 산림정책을 펼치고 있다.
  • 2018년 기준 산림의 공익적 가치는 221조원으로 국내 총생산(GDP)의 11.7%, 농림어업 총생산의 6.4배이며, 국민 1인당 연간 428만원의 혜택을 누리고 있다.
  • 우리도의 산림면적은 1,338천ha로서 전국산림 면적 6,299천ha의 21% 이고, 도 전체면적의 71%를 차지하고 있으며, 2018년에는 「제6차 지역산림계획」을 수립하여 산림을 자원순환경제의 플랫폼으로 활용하여 일자리를 제공하고, 삶의 질 향상에 기여토록 비전을 설정하였다.

지속가능한 산림경영을 위한 산림자원조성

  • 산림의 경제적ㆍ공익적 가치 증진을 위한 2021년 조림 2,053ha(228억원), 숲가꾸기 22,969ha(469억원)를 실시하고,
  • 산림재해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372억원의 사업비로 산지사방11ha, 계류보전60km, 사방댐 78개소의 재해예방사업을 추진한다.

임업인 소득향상을 위한 임산물 생산 및 유통기반 조성

  • 2019년기준 임가소득은 37,499천원으로 농가소득(41,182천원) 대비 91%, 어가소득(48,415천원)대비 77%로 낮아 임업인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2021년 사업비 249억원으로, 생산기반조성 320개소, 유통기반조성604개소, 백두대간주민지원 285개소 등을 지원하고 있다.

자연휴양림 및 산림욕장 조성 확대

  • 자연휴양림조성 사업은 현재 20개소 조성‣운영 중에 있고 2022년까지 경북도 내 총 22개소 자연휴양림을 조성할 예정이다.
  • 자연친화적인 산림욕장도 97년부터 시 ・ 군별 1개소씩 조성목표로 계속 추진 중에 있다.

산림관광 활성화 및 생애주기별 산림교육서비스 추진

  • 도내 우수한 산림생태경관의 관광자원화로 신규 산촌일자리 등 산촌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고, 산림의 다양한 기능을 체험할 수 있는 유아숲체험원 등 산림교육 인프라 확대로 생애주기별 숲체험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 개발 및 산림교육전문가 양성 등 맞춤형 교육서비스 정책을 추진한다.

녹색공간 확충 및 산림레포츠시설‧숲길 조성

  • 생활권 내 미세먼지저감, 도시열섬현상 완화를 위해 생활밀착형 숲 조성을 확대하고늘어나는 산림복지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산림안에서 모험적인 도전과 체험이 가능한 산림생태체험, 산악레포츠 등 여가활동의 종류와 목적에 맞는 특색있는 녹색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산림휴양문화 인프라 구축

  • 산림욕과 숲속캠핑을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자연친화적 숲속 야영장의 확대 조성으로 늘어나는 비대면 산림관광을 지원하고, 시민들의 심신건강 증진을 위해 산림체험 공간으로 각광받고 있는 산림욕장 조성 확대로 생활권 산림치유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행복콜센터 :
 1522-0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