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상북도 SNS 바로가기

  • 페이스북
  • 블로그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인스타그램
  • 유튜브

문화/관광/음식....

  1. Home
  2. 문화/관광/음식>지정문화재>문화재조회>지정종별조회>리스트보기

리스트로보기

환적당 지경탑_1
  • 환적당 지경탑_1
이전 다음

환적당 지경탑

  • 지정 : 문화재자료
  • 한자명 : 幻寂堂 智鏡塔
  • 유형분류 :유적_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탑
  • 시대 : 조선
  • 지정일 : 1985-08-05
  • 소재지 : 문경시 가은읍 원북리 산1-1
부도는 승려의 무덤을 상징하여 그 유골이나 사리를 모셔둔다. 봉암사 뒤쪽 기슭에는 3기의 부도가 자리하고 있는데, 이 부도도 그 중 하나로, 조선시대 중기의 승려인 환적당의 사리를 모셔두고 있다. 환적당(1603∼1690)은 ‘지경’이라 불리기도 하였는데, 16세에 승려가 지켜야 할 계율을 받고 팔공산 동화사에 들어가 성현대사의 가르침을 받았다. 21세에는 청량산에 들어가, 그 곳에서 31년간 곡식대신 솔잎·밤·대추 등을 먹으며 지내었다. 88세에 해인사의 백련암이라는 암자에서 생을 마치었다. 부도는 3단으로 이루어진 기단(基壇) 위로, 탑신(塔身)의 몸돌과 지붕돌을 올린 모습이며, 각 부분이 8각을 이루고 있다. 기단 중에서 아래받침돌은 8각에 맞추어 연꽃을 하나씩 새기고 그 사이마다 잎을 새겨두었다. 가운데받침돌과 윗받침돌은 하나의 돌로 만들어 놓았다. 탑신의 몸돌 한 면에는 ‘환적당지경지탑(幻寂堂智鏡之塔:환적당 지경의 탑)’이라 새겨 그 주인공을 밝히고 있다. 지붕돌은 윗면에 여덟 모서리 선이 표현되어 있고, 처마의 여덟 귀퉁이는 위로 들려 있어 부드러운 곡선을 이룬다. 꼭대기에는 2단의 8각받침 위로 꽃봉오리 모양의 둥근 머리장식이 놓여있다. 조선시대 중기 이후에 세운 것으로, 전체적인 균형이 불안해 보인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담당부서 :
 문화유산과
전화번호 :
 054-880-3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