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새소식

  1. Home
  2. 투자유치>정보제공>새소식

새소식

제목
경상북도 인터배터리2022에서 5천억원 투자유치 상담 성과
  • 등록일2022-03-31 09:00:31
  • 작성자 투자유치실 [ 김효영 ☎054-880-4612 ]
내용
-‘경상북도 이차전지 투자유치 전략’발표 및‘투자유치 홍보관’운영 -
- 투자유치 유망기업 12개사 발굴, 실 투자유치 상담 4개사 5천억원 -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3월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인터배터리 2022 전시회’에 참가하여 잠재 투자유망기업 12사를 발굴하고 이중 4개사와는 5천억원 규모의 실제 투자유치 상담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역대 최대 규모인 250개사(700부스)가 참가한 이번 전시회 기간동안 경상북도는 배터리 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경상북도 이차전지산업 산업현황 및 투자유치 전략’을 발표하고, ‘이차전지 소재산업 중심, 경상북도’를 주제로 홍보관을 운영하며 참가 기업들을 대상으로 활발한 투자유치 활동을 펼쳤다.

  이차전지 분야 글로벌 강국인 한국의 위상을 말해 주듯 기초소재부터, 부품, 장비, 리싸이클링 그리고 글로벌 배터리 업체까지 열띤 홍보와 비즈니스 활동이 전시회 기간 동안 열기를 더한 가운데, 경상북도 홍보관을 찾은 기업들은 이차전지 소재와 리싸이클링 분야 투자가 가능한 산업단지와 인프라, 인센티브 등에 대한 문의가 많았다.

  경상북도는 수도권 지역 이차전지 소재분야 2개 기업과 4천억원, 장비분야 기업 500억원 및 전기상용차분야 500억원 등 4개 기업과 총 5천억원에 이르는 실 투자유치 상담을 진행하였고, 앞으로 산업단지 현장방문과 구체적인 투자상담을 통해 이들 기업을 지역으로 유치할 계획이다.

  그 외 상담을 진행한 기업중 기초소재와 리싸이클링 분야 8개 기업을 잠재 투자유치 타겟기업으로 선정하고 업종 특성에 맞는 산업단지 및 인프라 현황 등 자료를 제공하고 지속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펼쳐 나갈 예정이다. 

  황중하 경상북도 투자유치실장은 “전시회를 통해 전기자동차와 함께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이차전지 산업에 대한 기업들의 투자열기를 뜨겁게 느꼈다 ”면서, “이번에 발굴된 투자유치 유망기업들이 필요한 정보를 자세히 제공하고 세밀한 투자유치 협의를 통해 관련 기업들이 지역에 투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전화번호 :
 054-880-4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