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새소식

  1. Home
  2. 투자유치>정보제공>새소식

새소식

제목
이차전지 소재산업은 경북에 투자하세요
  • 등록일2022-03-18 10:02:35
  • 작성자 투자유치실 [ 김효영 ☎054-880-4612 ]
내용
- 역대 최대규모‘인터배터리 2022’에서‘경북 투자유치 홍보관’운영 -
- 이차전지 소재산업 집적지 경북 홍보 및 기업 투자유치 활동 전개 -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3월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인터배터리 2022 전시회’에 참가하여 지역의 이차전지 산업생태계와 산업단지 홍보를 통한 기업유치 활동을 적극 전개한다.

  한국전지산업협회와 코엑스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에는 역대 최대 규모인 250개사(700부스)가 참가하는 가운데, 경상북도는 배터리 산업 투자유치 전략 발표와 홍보관 운영으로 지역의 이차전지 산업 환경을 알리며 참가 기업들을 대상으로 활발한 투자유치 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먼저, 경상북도는 3월 17일(목)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더 배터리 컨퍼런스 2022󰡕에서 200명의 배터리 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경상북도 배터리 산업 투자유치 전략’을 발표하며 기업하기 좋은 경북의 투자 환경과 인센티브 등을 소개한다. 

  또한, 이차전지 소재산업 중심 경상북도를 주제로 대형 홍보부스를 설치하고, 시‧군 투자유치 관계자들과 함께 포항 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 구미하이테크밸리 국가산업단지, 차세대 배터리 리싸이클링 규제자유특구 등 차별화되는 경북의 이차전지 투자환경을 홍보하는 한편 참가 기업들을 대상으로 1:1 투자유치 상담회를 통한 투자수요 발굴과 적극적인 지역 유치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최근 포항·구미·상주를 중심으로 에코프로와 LG BCM의 양극재, 포스코케미칼과 SK머티리얼즈의 음극재 등 소재분야부터 장비·부품·리싸이클링까지 대규모 투자가 이루어지면서 경상북도는 이차전지  분야의 새로운 산업 중심지로 자리매김해 가고 있다. 

  최근 발표된 *글로벌 배터리 시장조사에 따르면 이차전지 삼원계 양극재 분야 시장점유율에서 **에코프로비엠이 7.5만톤 생산으로 세계 1위를 차지한데 이어 LG화학(6.1만톤, 2위). 삼성SDI(3.5만톤, 8위), 포스코케미칼(2.97만톤, 9위), 엘엔에프(2.55만톤, 10위) 등 지역을 기반으로 한 다수의 기업이 세계 시장을 석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 글로벌 배터리 시장조사업체 벤츠마크미네랄인텔리전스(BMI) 자료
** 에코프로비엠(포항, 오창), 포스코케미칼(구미, 광양), 앨엔에프(대구)

  황중하 경상북도 투자유치실장은 “전기자동차 시장의 폭발적 성장에 따라 많은 기업들이 이차전지 소재분야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면서, “관련 기업들의 투자동향을 파악하고 경북의 산업환경과 투자여건을 널리 홍보하여, 보다 많은 기업들이 지역으로 투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첨부파일이 다운로드 되지 않을 때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전화번호 :
 054-880-4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