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새소식

  1. Home
  2. 투자유치>정보제공>새소식

새소식

제목
경북도, 민선8기 100조원 투자유치 위한 방안 적극 모색
  • 등록일2022-09-01 13:55:06
  • 작성자 투자유치실 [ 박근배 ☎054-880-4612 ]
내용
- 지역 균형발전 강화 기조 및 주요 대기업 국내투자 확대에 적극 대응키로 -
- 민선8기 투자유치 성공 이끌어 「경북의 힘으로 새로운 대한민국」 조성에 앞장  -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6. 9.(목) ~ 6. 10.(금) 울진 한화리조트에서 도-시군 투자유치 담당 부서장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상북도 투자유치 담당공무원 워크숍」을 개최했다. 

투자유치 공무원 워크숍은 제20대 윤석열 정부의 지역 균형발전 강화 기조와 주요 대기업의 국내투자 확대 동향에 따른 전략적인 대응책을 마련하기 위해 열렸으며, 최근 대규모 산불피해를 겪은 울진에서 행사를 개최해 지역경제 살리기의 의미를 더했다.

행사는 투자유치 전략 및 현안·우수사례 공유, 투자유치 활성화 방안 토론, 기업 맞춤형 투자유치 전략수립을 위한 전문가 특강 등으로 진행됐다. 

경북도는 민선8기 100조원 투자유치를 견인하기 위해 기업인, 금융·컨설팅 전문가, 언론인 등 저명하고 영향력 있는 인사들로 구성된 「민선8기 투자유치특별위원회」를 6월 중에 새롭게 출범해 전략적 기업유치를 추진할 계획인 만큼 시·군 차원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구체적으로는 대기업 투자유치 발표에 대한 적극 대응, 통합신공항 연계 기업 유치, 탄소중립 글로벌 추세에 맞춰 수소환원제철, 2차전지 소재 부품 기업의 유치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상주시 투자유치 사례 발표에서는 지난해와 올해 SK머티리얼즈로부터 1조 1천억원 규모의 기업유치 협약을 이끌어 낸 전략적 대응 과정을 소개하고 향후 이차전지 시장 규모가 확장됨에 따라 유망 기업들을 지속적으로 유치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전문가 특강에서는 기업인의 관점에서 맞춤형 투자유치 전략 수립에 대한 제언이 이어졌다.  

이강윤 SK스페셜티 부사장은 급변하는 국내외 이차전지·반도체 등 산업 동향과 이에 따른 기업의 생존 전략에 대해서 설명하고, 시간이 곧 돈인 기업의 입장을 고려했을 때 기업이 원하는 시기에 곧바로 투자할 수 있도록 제반적 투자환경 여건을 조성하고, 기업이 투자입지를 선정할 시에는 항상 복수의 대안을 강구하는 만큼 지방정부에서는 기업의 이러한 입장을 이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미란 경북대 겸임교수는 엔데믹 시대에 ESG* 경영 트렌드가 가속화됨에 따라 기업은 가치를 중시하는 소비자의 요구와 긍정적 변화를 선도하는 투자자의 요구, 정부의 정책 제도적인 요구에 부합하기 위해 경영 전략을 짜고 있다며, ESG는 거부할 수 없는 시대 흐름인 만큼 지자체 차원에서도 기업가가 바라보는 세상을 이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ESG :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

황중하 경상북도 투자유치실장은 “물 들어올 때 노 저어야 한다는 말이 있듯이 지역 균형발전 기조가 강화되고 주요 10대 대기업이 5년간 1,000조원 이상의 대규모 투자계획을 발표한 지금이야 말로 함께 노를 힘차게 저어야 할 때다”고 강조하고, “기업이 경북에 대규모 투자를 결정할 수 있도록 경쟁력 있는 산업단지를 사전에 조성하고 획기적인 인센티브와 친기업 시책 추진으로 민선8기 투자유치 성과를 창출해 「경북의 힘으로 새로운 대한민국」 조성에 앞장서자”고 말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첨부파일이 다운로드 되지 않을 때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담당부서 :
 경상북도 투자유치실
전화번호 :
 054-880-4612